> 행정과 정책 > 보도자료 > 본청 > 읽기

  • 현재날씨
  • 지난날씨
  • 주말날씨
  • 바다날씨
  • 산악날씨
  • 지진/해일
  • 공항날씨
  • 세계날씨
  • 생활과산업
  • 날씨ON

본청

  • 사용자메뉴추가
  • RSS
  • 인쇄하기
인공지능으로 꽃가루 알레르기 위험 알린다!
2017/03/16
등록부서
응용기상연구과
조회수
1964

인공지능으로 꽃가루 알레르기 위험 알린다!
- 4월 1일부터 ‘인공지능 기반 꽃가루 농도위험지수’ 서비스 시행

□ 꽃가루 알레르기는 생활환경 개선과 산림녹지 증가에 동반되어 나타나는 대표적인 선진국형 질병으로

   우리나라에서도 해마다 환자가 증가하고 있다.
※ 우리나라 알레르기성 비염 유병률: 1998년 1.2% → 2014년 14.8%

 

□ 국민의 건강한 생활을 위해 기상청(청장 고윤화)은 4월 1일(토)부터 인공지능을 이용하여 봄철 꽃가루

   알레르기 유발 위험도를 알리는 ‘꽃가루 농도위험지수’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.

 

□ 이번 서비스는 16년간 전국 10개 지점에서 관측된 방대한 꽃가루 관측 자료를 딥러닝(심층 학습)* 방식을

   통해 위험 예측률을 대폭 향상 시킨 것이 특징이다.

   (고농도일 위험 예측률: 15.9%(기존모형) → 69.4%(인공지능 모형)
○ 그동안 고농도 위험일에 대한 예측 성능이 낮아 꽃가루 알레르기로 고통 받는 환자들에게 실질적 도움을

    주는데 한계가 있었다.
○ 따라서 이번에 인공지능 기반의 ‘꽃가루 알레르기 유발 예측 모형’이 개발됨으로써 실효성 높은 생활기상 

    정보에 대한 기대를 높이게 되었다.
    * 딥러닝: 컴퓨터가 여러 데이터를 이용해 마치 사람처럼 스스로 학습할 수 있게 하기 위해 인공 신경망

      (ANN: artificial neural network)을 기반으로 한 기계 학습 기술.


   
□ 고윤화 기상청장은 “이번 인공지능 기반 꽃가루 농도위험지수 서비스를 통해 꽃가루 알레르기로 고통받는

   분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며, 이를 시작으로 국가 기상서비스 전반에 인공지능을 활용하여 미래과학기술

   접목을 통한 서비스 향상에 이바지하겠습니다.”라고 밝혔다.

 

* 자세한 사항은 첨부물이나 해당부서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.

공공누리

 

첨부파일
hwp 파일 보도자료(인공지능으로 꽃가루 알레르기 위험 알린다)_최종.hwp (크기:0.226MB , 다운로드:542)
pdf 파일 보도자료(인공지능으로 꽃가루 알레르기 위험 알린다)_최종.pdf (크기:0.136MB , 다운로드:511)
페이스북 트위터 목록
이전글
기후변화에 관한 정부간 협의체(IPCC) 온실가스 통계 지침 개선에 국내 전문가 4인 선정!
다음글
기상청·문체부 ‘국내관광 활성화’를 위해 업무협약(MOU) 체결
  • 담당관리대변인
  • 문의02-2181-035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