> 행정과 정책 > 보도자료 > 본청 > 읽기

  • 현재날씨
  • 지난날씨
  • 주말날씨
  • 바다날씨
  • 산악날씨
  • 지진/해일
  • 공항날씨
  • 세계날씨
  • 생활과산업
  • 날씨ON

본청

  • 사용자메뉴추가
  • RSS
  • 인쇄하기
‘드론’ 기상관측용으로 거듭난다
2017/03/06
등록부서
계측기술과, 관측예보연구과
조회수
2549

‘드론’ 기상관측용으로 거듭난다
- 기상청, 기상센서 탑재형 드론 개발 및 활용 공동연수 개최

 

□ 최근 제4차 산업혁명과 함께 소형무인 항공기인 ‘드론’의 관심도가 증가하면서 기상청(청장 고윤화)에서는

    드론과 기상을 접목하여 새로운 패러다임의 기상관측을 연구하고 있다.

 

□ 기존의 기상관측 장비는 대부분 지상에 고정되어 관측하므로 대기하층(0~2km)의 기상현상 관측은 매우

    제한적이었다.
○ 특히, 우리나라는 3면이 바다이고 산악지역이 많아 상대적으로 기상관측 사각지역이 발생할 수밖에 없었다.
○ 그러므로 기상 분야에서 드론을 활용하면 △대기하층 △안개 △해안 △산악 등 관측 사각지역 해소에

    이바지할 것으로 예상한다.

 

□ 이에 기상청에서는 2015년부터 드론을 활용한 기초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.
   ○ 드론을 활용한 연직 기온, 습도 등 기상관측을 시험적으로 수행하였고, 드론 탑재전용 복합기상센서

       (△기온 △습도 △기압 △풍향 △풍속) 개발을 미래창조과학부와 협업으로 추진하고 있다.


□ 이와 관련하여, 기상청에서는 기상센서 탑재형 드론의 활용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3월 6일(월) 기상청에서

    ‘기상센서 탑재형 드론 개발 및 활용 공동연수’를 개최하였다.
○ 이번 공동연수는 △기상청과 △국립기상과학원이 주관하고 △미래창조과학부와 △한국항공우주연구원이

    후원했으며, 관·학·연 및 산업계 등 50명의 관련 전문가가 참가했다.

 

□ 주제발표로는 △드론 탑재형 복합기상센서 △풍향·풍속센서 개발 △드론 신뢰성 평가기준 방안 등 7개

    주제가 발표됐다.
○ 특히, 종합토론에서는 기상 분야에서 드론의 효율적 활용에 대한 관심이 모아졌으며, 정확한 관측을

    위해서는 기상센서 개발이 중요하다고 지적했다.

 

□ 고윤화 기상청장은 “4차 산업혁명의 주역이 될 ‘드론’을 기상 분야에  적용한다면 관측이 어려웠던 부분을

   경제적으로 관측할 수 있다는 점에서 관측과 예보의 혁신이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됩니다.” 라며, “새로운

   패러다임의 기상관측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앞으로 기상 분야의 드론 개발에 박차를 가할 예정입니다.”라고 밝혔다.

 

* 자세한 사항은 첨부물이나 해당부서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.

공공누리

첨부파일
pdf 파일 170306_보도자료(기상센서 탑재형 드론 공동연수 개최)_최종.pdf (크기:0.177MB , 다운로드:1179)
hwp 파일 170306_보도자료(기상센서 탑재형 드론 공동연수 개최)_최종.hwp (크기:0.233MB , 다운로드:846)
hwp 파일 「기상센서 탑재형 드론 개발 및 활용 공동연수」 사진.hwp (크기:32.038MB , 다운로드:834)
페이스북 트위터 목록
이전글
기상청·문체부 ‘국내관광 활성화’를 위해 업무협약(MOU) 체결
다음글
전국 기상관측장비, 한눈에 감시한다!
  • 담당관리대변인
  • 문의02-2181-035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