> 행정과 정책 > 포토뉴스 > 읽기

포토뉴스

  • 인쇄하기
봄을 시샘하는 4월의 눈, 19년 만의 기록
2012/04/03

봄을 시샘하는 4월의 눈, 19년 만의 기록


  4월 3일 서울에 눈이 내렸다. 기상관측 이래 서울의 4월 눈은 1993년 4월 10일 이후 19년만의 기록이다.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촬영장소 : 서울관측소(서울 종로구 송월동 소재)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촬영시각 : 2012년 4월 3일 10시 04분

  

  왜 눈이 내렸을까. 남쪽에서 올라오는 따뜻한 공기가 북서쪽에서 내려오는 찬 공기와 만나 어제 오후부터 서울에 비가 내렸고, 오늘 오전 들어 찬 공기가 강하게 내려오면서 비가 눈으로 바뀌었다. 지상온도가 영상을 유지하고, 어제부터 내린 비로 지면이 젖어 있어 서울 대부분 지역에서 눈은 쌓이지 않고 바로 녹았다.

 

 19년만의 눈

 

  서울에서 가장 늦게 눈이 관측된 것은 1911년 4월 19일이다.

 


공공누리
기상청 이(가) 창작한 봄을 시샘하는 4월의 눈, 19년 만의 기록 저작물은 "공공누리" 출처표시-상업적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.

첨부파일
없음.
페이스북 트위터 목록
이전글
대관령 나뭇가지의 얼음옷, 우빙(雨氷)
다음글
화사한 진달래, 어디어디 피었을까요?
  • · 담당관리: 본청
  • · 문의: 02-2181-0364